NMC Horizon Report > 2017 Higher Education Edition (Korean)
>고등교육 분야에 기술 도입을 저해하는 심각한 도전들
>>힘겨운 도전: 정의하기도 복잡하고, 언급 조차 잘 안 되는 문제

교육자의 역할 재검토 Rethinking the Roles of Educators

힘겨운 도전: 정의하기도 복잡하고, 언급 조차 잘 안 되는 문제

서론

요약

고등교육 분야에 기술 도입을 가속화하는 핵심 트렌드

장기 트렌드: 5 년 이상의 기간 동안 고등교육에서의 에듀 테크 도입 추진

 > 혁신 문화 촉진 Advancing Cultures of Innovation
 > 심층 학습법 Deeper Learning Approaches

중기 트렌드 : 향후 3 ~ 5 년간 고등교육에서의 에듀 테크 도입 추진

 > 학습 측정에 대한 관심 증가 Growing Focus on Measuring Learning
 > 학습 공간 재설계 Redesigning Learning Spaces

단기 동향: 향후 1 ~ 2 년간 고등교육에서의 에듀 테크 도입 추진

 > 협력 학습 Collaborative Learning
 > 혼합 학습 설계 Blended Learning Designs

고등교육 분야에 기술 도입을 저해하는 심각한 도전들

해결 가능한 도전: 문제를 이해하고 있고 해결 방법도 알고 있는 문제

 > 디지털 리터러시 증진Improving Digital Literacy
 > 형식과 무형식 학습의 통합 Integrating Formal and Informal Learning

어려운 도전: 문제를 이해하고 있지만 해결 방법을 찾기 어려운 문제

 > 성취도 격차Achievement Gap
 > 디지털 형평성 증진 Advancing Digital Equity

힘겨운 도전: 정의하기도 복잡하고, 언급 조차 잘 안 되는 문제

 > 지식 노후화 관리 Managing Knowledge Obsolescence
 > 교육자의 역할 재검토 Rethinking the Roles of Educators

고등교육 분야에서 에듀 테크의 중대한 발전들

도입 기간 전망: 1년 이하

 > 적응형 학습 기술 Adaptive Learning Technologies
 > 모바일 학습 Mobile Learning

도입 기간 전망: 2~3년

 > 사물 인터넷 The Internet of Things
 > 차세대LMS Next-Generation LMS

도입 기간 전망: 4~5년

 > 자연스러운 사용자 인터페이스 Natural User Interfaces
 > 인공지능 Artificial Intelligence

방법론 Methodology

The 2017 Higher Education Expert Panel

교육자는 디지털 학습 자료와 코스웨어와 같은 다양한 기술 기반 도구를 점차 많이 사용하면서 온라인 토론과 협업 저작활동에도 참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그에 더해서 프로젝트 기반 학습project-based learning이나 문제 기반 학습problem-based learning 같은 능동적인 학습 방법론을 활용할 것을 요구 받고 있다. 이와 같은 학생 중심의 학습으로의 패러다임 변화는 교육자의 역할을 가이드와 촉진자로 변모시키고 있다.[i] 도전에는 역량 기반 교육competency-based education 등장으로 인한 학습의 진화가 더해져서 학생의 필요에 맞게 학습 경험을 맞춤화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이와 같은 기술 기반 접근법이 확산되면서 전세계 많은 교육기관들이 교육자의 주된 역할에 대해 다시 생각하고 있다. 이와 같은 변화는 사회 변화와 비정년 트랙 교수에 의한 수업 비율 확대와 같은 교수 모델의 변화에 시사하는 바가 있다.

개요
심층 학습법Deeper Learning Approaches 장에서 설명했듯이, 고등교육기관에서는 능동적인 학습과 문제해결을 촉진하는 활동들을 점진적으로 통합하고 있다. 교육자의 역할은 학생들이 더 나은 연구 습관을 개발하고 더 깊은 질문을 하도록 권장하는 학습 경험의 큐레이터이자 촉진자로 변모하고 있다.[ii] 역량 기반 교육(CBE)과 같은 맞춤형 학습, 맥락화 된 학습이 등장하면서 교육자는 이제 신뢰할 수 있는 유일한 정보 제공자가 아니며 학생이 학습 내용과 기술을 탐색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iii] CBE에 관한 RPK Group의 연구에 따르면 전통적인 교수 모델을 해체해야만 전문화 된 모델을 도입할 수 있는데, 일부 교육기관에서는 내용 전문가와 멘토를 분리 할 수 있을 뿐 아니라 평가만 실시하는 교수로 더 전문화 하기도 한다.[iv] CBE는 교수가 직관에 반대되는 방식으로 일할 것을 요구한다. University of Mary Hardin-Baylor의 실험에 따르면 CBE 교과과정 개발은 콘텐츠 개발 전에 평가를 설계하는 것이 필요하다.[v]

새로운 학습 방법이 캠퍼스에서 보편화되면서 다양한 사회 변화가 교육자의 역할에 영향을 주고 있다. 교수의 전문성 개발에 대한 Academic Impressions의 연구는 혼란스러운 교수학습의 변화에 적응하는 것에 더해서 교수들은 변화하는 인구 통계, 등록률의 변화, 세계화된 21 세기 직업 환경에 대한 스킬을 졸업생들이 갖추기를 원하는 이해관계자들의 압력에 집중해야 한다고 지적했다.[vi] 방글라데시의 오피니언 리더들은 선진국과 개발도상국의 경제 번영은 숙련된 인력을 양성하는 대학에 달려 있으므로 전통적인 교육 시스템은 현실의 도전을 해결하기 위한 창의적이고 충분히 준비된 졸업생을 효과적으로 배출할 수 있도록 변화되어야 한다는 점을 지적했다.[vii]

이 힘겨운 도전을 복잡하게 만드는 것은 고등교육기관이 가치를 두는 것과 그들이 그 가치에 우선 순위를 부여하는 방법 사이의 모순때문이다. 대학과 대학 총장에 대한Gallup 조사 결과에 따르면, 64%의 총장들이 가르치는 역할이 교수의 가장 중요한 역할이라고 응답했으며, 1% 만이 출판과 연구가 가장 교수의 중요한 책임이라고 생각했다.[viii] 그러나, 전문가들은 교수 임용이 점차 증가하는 분야는 교수의 참여가 적고, 이직율도 높고, 교육의 질도 낮은 비정규직 또는 비정년 트랙으로 나타났으며, 정년 여부는 주로 학생들의 수업 참여도보다는 연구 성과에 의해서 평가된다는 점을 지적한다.[ix] National Education Association(NEA)는 강의 교수의 30% 만 공립 대학의 종신 트랙으로 있고, 과반수는 학기 단위로 고용되는 겸임 교수 형태라는 점을 지적하면서 이러한 주장을 뒷받침하고 있다. NEA는 비정년 트랙 교수를 제대로 지원하지 못하면 학생 성과에 해로운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지적한다.[x]

정책, 리더십, 실행에 주는 시사점
정부의 노력은 교육자들이 21세기 학습자의 필요에 맞추도록 지원하는 것이 중요한데, 특히 기업에서 필요한 인재 양성과 기업가 정신 분야에서 지원이 필요하다. Arkansas주는 대학 재정 지원 프레임워크에 대한 비판에도 불구하고 큰 변화를 시도하고 있는데,[xi] 기존의 대학에 입학하는 학생 수에 기반한 재정 지원 대신, 교육기관들은 졸업하는 학생 수에 초점을 맞추고, 교수의 역할을 재고하며, 대학의 운영방식도 새롭게 변화를 주어야 할 것이다. 주지사의 의도는 고등교육과 취업 준비도 사이의 갭을 없애려는 것이다.[xii] EC의 Education and Training 2020 (ET 2020) 전략적 프레임워크도 교육자들이 직장에서의 스킬 부족 문제를 다루기 위해 마련된 것이다.[xiii] HEInnovate는 교육기관들이 혁신의 특성과 주변 환경에 대한 자가 진단을 가이드하기 위해 ET 2020에 의해 추진된 정책이다. 기준에는 조직 역량, 지식 교환 및 협업, 기업가 교육 및 학습이 포함된다.[xiv]

교육에 중점을 두는 조직과 기관은 교육자가 교육 활동을 개선하기 위해 혁신적인 교수법을 어떻게 활용할 수 있는지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는 솔루션을 설계하기 위해 협력하고 있다. National Research Center for Distance Education and Technology Advancements(DETA)는 대학이 교수학습 효과에 영향을 미치는 변수들을 식별하기 위해 원격 교육에 대한 세밀한 조사를 진행하기 위한 목적으로 만들어진 조직이다. 연구 모델, 조사 도구, 데이터 코드북 등 교수와 교육기관이 일관된 연구를 수행할 수 있도록 DETA 연구 툴킷을 제공한다.[xv] Competency-Based Education Network (C-BEN)는 CBE 학위 프로그램을 설계하고 확산하는 것을 목표로 설립된 미국의 대학 컨소시엄이다. 17 개 교육기관이 참여하는 이 단체는 CBE를 발전시키기 위한 사실 기반 접근법evidence-based approach을 적용한 연구개발을 수행할 예정이다.[xvi] C-BEN은 새로운 분야인 역량 기반 교육의 고품질 프로그램 설계와 확장에 대한 정보 제공을 위해 최근 여덟 가지 품질 표준을 공개했다.

기술을 창의적으로 활용하면서 교육 방법을 변화시키기 위한 교육자들의 다양한 노력이 발견되고 있다. University of Maryland University College는 지식 암기에 기초한 교수법에서 체험 학습과 역량 기반 학습 등 급진적인 교수법의 변화를 시도하는 계획을 3년에 걸쳐 추진한다. 이 계획은 데이터 해석, 팀 역학 모니터링, IT 이슈 관리 등 교수가 프로젝트 관리자처럼 생각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xvii] 호주의 University of Melbourne은 최근 대학과 산업 간 연계를 강화하는 것을 목표로 대학의 입지를 새롭게 하고 있다. 첫 번째 시도로 공학, 경제, 예술 등 다양한 분야의 기업 교수Enterprise Professors가 임용되었다.[xviii]

읽을거리
아래 목록은 교육자의 역할 재검토에 관한 유용한 참고자료들이다.

여전히 진화중인 역량 프로그램에서 교수의 역할
go.nmc.org/facrol
(Dian Schaffhauser, Campus Technology, 2016. 12. 1.) 이 기사는 CBE 콘텐츠 개발 및 제공과 관련된 역할과 책임에 관한 연구를 진단한다. 조사에 참여한 대학의 최소 75% 정도는 학생 유치와 재등록이 주요 도전이라고 응답했다.

개방형 원격 이러닝의 이슈와 도전: 필리핀의 관점
go.nmc.org/phili
(Patricia Arinto, International Review of Research in Open and Distributed Learning, Volume 17, No. 2, 2016. 2.) 원격 교육은 University of Philippines – Open University 의 교육 활동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 이 연구에 참여한 교수와 관리자는 혁신적인 교수학습 활동에 관심이 있었지만 소수에 불과했으며, 새로운 교육 방법에 대한 탐구를 촉진하기 위해서는 더 많은 교수 개발 노력이 요구된다.

교수 모델/역할에 대한 재고: 교수사회의 미래 방향에 대한 새로운 합의
go.nmc.org/profess
(Adrianna Kezar et al., TIAA Institute, 2016. 12. 1. 조회) TIAA Institute의 위탁 연구에서 비정년 트랙 교수의 증가와 미래 교수 모델의 시사점과 특성 등을 다루었다.

국제 고등교육 분야의 학자실무자 지원
go.nmc.org/suppscho
(Bernhard Streitwieser and Anthony Ogden, NAFSA: Association of International Educators, 2016.) 저자는 국제 고등교육의 두 가지 특성을 정의하는데, 한 가지는 전문 경영인으로 발전하는 실무자practitioners이고 다른 한 가지는 연구를 수행하고 출판하는 학자scholars이다. 저자는 현업과 전문성의 연계를 극대화 한 연결 과정인 학자-실무자 개발 프로그램의 필요성을 주장한다.

교수의 참여와 촉진
go.nmc.org/presence
(Norma Hansen, Faculty eCommons, 2017. 1. 11. 조회) 온라인 과정에서 학생의 만족도와 성과 향상을 위해서는 교수가 학생들과 어떻게 참여하고 관계를 맺을 것인지를 염두에 두어야 한다. 이 글에서는 온라인 참여 환경 제공 및 능력 배양, 적응력 향상 등 교수가 온라인에서 제공해야 할 다섯 가지 원칙을 강조한다.

교수로부터 시작되는 역량 중심으로의 전환
go.nmc.org/shift
(Richard Senese, EdSurge, 2016. 3. 24.) 오늘날 대학생들은 예전 어느 때 보다 나이가 많고 다양하다. 저자는 이러한 인구통계학적 변화가 어떤 면에서는 역량 기반 학습의 진화와 관련이 있다고 주장한다. 이러한 현상은 교수의 역할을 변화시키면서 학생들과의 깊이 있는 참여 기회를 확대시킬 수 있다.

 

 

[i] http://www.downes.ca/post/65519

[ii] http://www.facultyfocus.com/articles/online-education/understanding-project-based-learning-in-the-online-classroom/

[iii] http://blog.blackboard.com/faculty-role-competency-based-education-vs-traditional-education/

[iv] http://rpkgroup.com/wp-content/uploads/2016/10/rpkgroup_cbe_business_model_report_20161018.pdf (PDF)

[v] http://onlinelibrary.wiley.com/doi/10.1002/cbe2.1003/full

[vi] http://www.academicimpressions.com/sites/default/files/pd-report-2016.pdf (PDF)

[vii] http://www.thedailystar.net/op-ed/politics/rethinking-higher-education-1285114

[viii] http://www.gallup.com/services/194783/gallup-college-university-presidents-study-2016.aspx

[ix] http://www.gallup.com/opinion/gallup/195569/restoring-university-faculty-role-teaching-student-service.aspx

[x] http://www.nea.org/home/68481.htm

[xi] https://tcf.org/content/report/why-performance-based-college-funding-doesnt-work/

[xii] http://talkbusiness.net/2016/08/higher-education-and-workforce-readiness-need-entrepreneurship-building-blocks/

[xiii] http://ec.europa.eu/education/policy/strategic-framework_en

[xiv] https://heinnovate.eu/about

[xv] http://www.pearsoned.com/education-blog/studying-the-effectiveness-of-online-learning-needs-to-continue/

[xvi] http://www.cbenetwork.org/about/

[xvii] https://www.edsurge.com/news/2016-07-30-umuc-s-blueprint-for-designing-a-culture-of-constant-innovation

[xviii] http://newsroom.melbourne.edu/enterpriseprofessors